김희철 한화큐셀 사장, ‘화훼농가 돕기 릴레이 캠페인’ 동참
Aug, 2020




한화큐셀의 김희철 사장이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해 진행된 ‘화훼농가 돕기 릴레이 캠페인(플라워 버킷 챌린지)’에 동참했다. 김희철 사장은 지역 아동센터 30개소에 꽃과 공기정화 식물을 기증했으며 “코로나-19로 어려운 화훼농가에 좋은 소식이 전해지길 기원한다”고 이번 캠페인 참여 소감을 밝혔다.




한화큐셀의 김희철 사장이 '화훼농가 돕기 릴레이 캠페인(플라워 버킷 챌린지)'에 동참했다. 김희철 사장은 지난 7일 비영리 NGO 단체인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해 화훼농가로부터 구매한 1,000만 원 상당의 꽃과 공기정화 식물을 기증했다. 해당 물품은 코로나-19에 취약한 지역 아동센터 30개소에 전달되었다.

 

한화그룹은 코로나-19 이후, 위기 극복을 위한 활동을 전사적으로 펼쳐왔다. 한화솔루션과 ㈜한화는 올해 2월 특별관리구역으로 지정된 대구경북 지역에 마스크 15만 장을 의료진과 면역력이 취약한 아동, 노인, 저소득 가정 등에 전달했다. 또한, 한화생명은 지난해 개원한 경기도 용인시 소재 스마트 연수시설인 라이프파크(Life Park) 연수원을 치료센터로 제공하여 코로나-19 환자들의 격리치료를 위해 개방했다.

 

김희철 사장은 "앞으로도 우리 사회의 다양한 활동으로 아이들이 머무는 곳이 안전하고 깨끗한 환경이 됐으면 한다",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농가에 좋은 소식이 전해지기를 기원한다"고 캠페인 참여 소감을 밝혔다.

 

코로나-19 확산으로 각종 행사가 축소되어 어려움을 겪는 화훼 농가를 지원하기 위해 펼쳐진 화훼농가 돕기 릴레이 캠페인은 참여자가 다음 주자를 추천하는 릴레이 방식으로 이뤄진다. 롯데케미칼 기초소재사업 임병연 대표의 지명을 받아 캠페인에 참여한 한화큐셀 김희철 대표는 다음 주자로 SK가스 윤병석 대표를 추천했다.




icon
share